집 앞의 오래된 덩쿨 ..

집 앞의 오래된 덩쿨도 가을을 맞아 색색이 변하는군요.
가까운 지인이 놀러왔다가 수채화로 그리고 싶다고 부탁을 해서 촬영하게 되었습니다.
이 글의 트랙백 주소 :: http://applepin.com/tt/rserver.php?mode=tb&sl=556
ㅋ위 06/09/27 06:34  R X
우와 진짜 오묘하네요.
이런걸 볼때마다 전 신이 존재하는걸 더 확신하게 되네요.
예전에 아메리칸 뷰티라는 영화에서 검은봉다리가 바람에 날리는 모습을 촬영한걸 보고 약간 감동했어요.
시간이 흐르고 덩쿨도 변하네요.
J.Yeon 06/09/28 00:12 X
ㅋ위님 .. 안녕하세요.
아메리칸 뷰티의 그 장면은 저도 인상깊게 봤습니다. ^^
이름 ::   비밀번호 ::  
홈페이지 ::  
[1] ... [411][412][413][414][415][416][417][418][419] ... [918]






1202068 - 26 - 57

분류 전체보기
FOTOGRAPH
LOMOGRAPH
REVIEW
MOVIE
ABOUT
TOON

<<   2022 Jun   >>
S M T W T F S
2930311234
567891011
12131415161718
19202122232425
262728293012

소녀시대가 "지금은..
LG전자 블로그 The BLOG
☆ 설레는 마음으로 맞..
초하뮤지엄.넷 chohamuseum.net
소니 브라비아 TV 광고..
소니, 스타일을 말하다
HD 보다 4배나 높은 해상..
크리에이티브스터프
삼성 애니콜 SCH-S350
칠레이야기


Default Skin 사이드 메뉴 열기
글 제목 열기
위로
RSS구독